어제 바디샵 가서 차량 오일교환 및 점검을 하고 왔다
7개월전 51,000마일에 샀는데 어느새 62,000마일이다.....
집에서 노는데 이러면 안되지...
그래도 무늬는 운전병 출신이라 지금껏 오일체인지는 그냥 집에서 혼자 했는데
차량체크는 장비도 지식도 없이 혼자 할수가 없는 노릇이었다
돈 없어서 복스바겐 딜러쉽은 꿈도 못꾸고 그냥 작은 바디샵엘 갔다
주인 아저씨가 복스바겐 딜러쉽에서 16년 일하고 나와서 믿을만 하고 싸다고 했다
60,000마일 정기점검 받아야 되는데 또 돈 없어서 그냥 기본 바디체크만 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다음 오일체인지 할 때는 앞뒤 브레이크 페드랑 스트럿(쇼바)을
교체하고 수리해야 한단다....orz 그럼 다음번엔 비용이 145+145+175=$465 이다 (헉)
중고차를 산 덕이다  드디어 차가 돈을 먹기 시작한다
누구를 위해서도 아닌 차를 위해서 다음 3,000마일 타고 다닐동안 취직을 해야한다
부담되네....
by the way
미국선 폭스바겐은 복스바겐이라고 읽는다 뭐든지 지내 편한대로 해석하고
취급하는 양인들... 심플하다고 해야할지 개념이 없다고 해야할지...
몇번 수정하려고 해봤는데 다들 반응이 응? 넌 그렇게 불러, 난 이렇게 부를테니까
이런식이다 (털썩~)

'Y군 > Life Stream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Career Fair 잘 갔다왔다 ^^  (0) 2006.03.25
career fair... 갈까말까...  (0) 2006.03.24
Miami 그리고 낚시  (0) 2006.03.22
춘곤증?  (0) 2006.03.10
차가 돈을 먹기 시작한다  (0) 2006.03.03
취직하고 싶다  (0) 2006.03.03
비밀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