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제 스스로가 컴퓨터에 친숙해서 그럴 수도 있지만 미국에서 사람들이 컴퓨터를 쓰는 모습을 보면 한숨이 절로 나올 때가 많습니다. 하드웨어적인 지식은 기대도 하지 않지만, 윈도우즈를 비롯해서 사용하는 프로그램에 대한 지식이 너무 부족한 경우를 자주 보기 때문입니다. 컴퓨터 사용이 보편화되어 있기에 많은 사람들이 아주 어릴 때부터 컴퓨터를 사용한다는 점이 한국과 크게 다를 바가 없지만 그 사용수준이나 능력은 한국이 압도적으로 높습니다. 파트타임으로 일하는 회사의 제 보스는 회계사인데, 쌀집 계산기를 두드려서 엑셀에 입력하는 놀라운 상황을 늘 제게 보여줍니다.ㅡㅡ; 이분, 입사초기에는 계산기 안 쓴다고 갈구더니 요즘은 제가 엑셀로 일하고 있으면 계산기 쓰라고 살살 꼬드깁니다.

Quick Launch
2. 얼마 전에 다른 부서의 프로젝트매니저에게 업무 협조를 요청하러 갔었습니다. 그런데 이 분이 바탕화면에 있는 파일 하나를 보여주려고 10개 정도 띄워놓은 화면을 일일이 하나씩 클릭하며 최소화시키시는 것이 아닙니까! 괜히 제 뒷골이 뻐근해지더군요. 상대방의 업무 스타일에 대해서 왈가왈부하는 것은 매우 무례한 일이기 때문에 업무관련 대화가 끝난 후에 조심스럽고 예의 바르게 퀵런치(빠른 실행)에 대해서 알려드렸습니다. 그리고 작업표시줄 세팅을 살짝 변경한 후에 바탕화면 바로가기 (Show Desktop) 아이콘을 보여드렸지요. 그 아이콘을 씀으로 인해서 하루에 10분 가량 절약할 수 있을 거라고 1년이년 50시간 이상을 절약하는 것이라고 하면서 무척 좋아하시더군요.

3. 재미있는 것은 주변에 다른 동료들도 퀵런치나 바탕화면 바로가기를 전혀 모르더라는 겁니다. 늘 컴퓨터로 일하는 분들에게는 이런 조그만 도구나 지식이 만들어내는 차이가 대단할 텐데 참 안타까웠습니다. 자주 하는 동작이나 업무절차 등에서 10초씩만 아껴도 누적되는 효율성의 차이는 1년 정도 지나면 어마어마해질 겁니다. 어디서 그 10초를 찾아낼 수 있을 것이지만 알려주는 블로그가 영어권에 있을 듯 한데 혹시 아시는 분 있으면 좀 알려주세요. 직접 나대면 허구한날 불려 다니는 컴퓨터 기사 노릇을 할 것이 뻔하기 때문에 좋은 사이트나 블로그가 있으면 넌지시 알려주고 싶네요.

  1. BlogIcon juneday (2008.02.25 20:19 신고)
    http://lifehacker.com/ 추천드립니다.
  2. 버섯도사 (2008.02.26 18:27 신고)
    영어울렁증이.. 쿨럭..
    암튼 미국의 사람들의 컴퓨터 활용 수준이 그정도라니..
    미국가서 컴퓨터 기사해도 먹고 살수 있지 않을까 ㅡ.ㅡ;;;
    갑자기 아메리칸드림의 희망이 ㅎㅎ

    Written By CLOTHO
  3. BlogIcon 댕글댕글파파 (2008.02.27 09:03 신고)
    오..제 우매한 컴퓨터 지식이 전세계적으로 보면 상당히 윗 단계일듯 하네요 ㅋㅋ
    • BlogIcon Y군! (2008.02.29 13:51 신고)
      일단 세계적으로 본다면 컴퓨터를 안써본 사람이 써본 사람보다 많으니...ㅎㅎㅎ 댕댕파님은 컴퓨터 정말 잘 아시는 분이면서 이런 겸손을 보이시네요. ^^
  4. BlogIcon SuJae (2008.02.27 15:07 신고)
    미국 사람들이 자동차에 관심 갖는 만큼 컴퓨터에 관심을 가지면 세상이 많이 달라졌을지도 모르겠습니다^^;;
    • BlogIcon Y군! (2008.02.29 11:31 신고)
      오랜만에 뵙습니다. SuJae님. 미국 사람들이 컴퓨터/휴대전화 없이 살 수 있어도 자동차 없이는 못 산답니다.
  5. (2008.02.28 05:04)
    비밀댓글입니다
  6. (2008.02.29 22:23)
    비밀댓글입니다
  7. BlogIcon 가즈랑 (2008.03.05 10:19 신고)
    인터넷으로만 보면 IT의 최신기술을 쏟아내는 미국의 이미지인데, 막상 미국엔 포스팅의 주인공같은 사람들도 많군요. 하긴 업무에만 신경쓰는 사람들은 도구에 대해 공부하기 귀찮아 하는 면이 없지 않지요. ^ ^; 미국에는 정말 많은 천재들이 있는 반면, 평범한 사람들은 그보다 더 많다는 사실을 포스팅 보고 실감합니다. ㅎㅎ
    • BlogIcon Y군! (2008.03.06 08:05 신고)
      언제나 제가 포스팅에 언급하지 않지만 역시 말하고자 하는 바를 딱 집어주시는군요.^^ 여기 사는 사람들은 관심이 있는 분야 혹은 생계에 관련된 일이 아니면 전혀 모르고 있는 분야가 제법 있어요. 정말 많은 정보를 소화하고 살아가는 한국사람들과는 비교가 되지요.
  8. 이름 (2018.07.20 03:35)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비밀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