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 전 우리 집에 배달되어 온 전단지이다. 최고 768Kbps 라고 하면서 고속인터넷이라고 한다. 오호통제라! Google과 MS, Yahoo 등이 있는 정보강국, IT강국, 미국 인터넷 속도의 실체가 바로 이것이다. ㅡㅡ; 우리집에서 쓰고 있는 인터넷 서비스는 최고속도 1.5mbps(다운로드)의 케이블이다. 그것도 실속도는 보통 780kbps 근처에서 왔다갔다한다. 참고로 우리동네는 시골이 아니다. 집앞에 있는 언덕에 오르면 뉴욕시를 한눈에 볼 수 있는 메트로폴리탄 지역이다. 현재 우리 동네에서 내가 가질 수 있는 옵션은 1.5mbps 기본형, 15mbps 고급형, 빛의 속도라고 광고를 해대는 Verizon의 30mbps 광케이블 서비스이다. 그런데 광케이블 서비스는 이 동네까지 깔리려면 몇 달 기다려야 한단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최근 들어 많은 한국의 인터넷 서비스가 미국시장에 진출했거나 진출을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안다. 한국에는 정말 뛰어난 인터넷 서비스들이 많다. 그런데 미국에서는 느린 인터넷 환경에서는 서비스 이용이 매우 불편한 경우가 많다. 내 경우 해외에 있는 사람에게는 고국의 친구들과 연락하기 위해서라도 꼭 필요했던 싸이월드를 떠나게 된 결정적인 계기가 바로 이런 느린 이유이다. 나는 네이버 같은 덩치 큰 포탈은 웬만하면 접근도 하지 않는다. (돈 벌기 시작하면 인터넷부터 바꾸리라!)

한국의 훌륭한 서비스들이 미국에 들어오려면 이러한 상황을 간과하지 말아야 할 것이다. 최근 회사의 일로 전세계 인터넷 속도를 조사한 일이 있었는데 OECD 통계자료마저도 허수가 많았다. 사업자 측의 상업용 자료와 실제 이용자들의 속도는 분명히 다른데 제대로 반영이 되지 않은 것 같았다. 구글링을 해보니 여러가지 자료와 주장이 있었는데 미국의 경우 북미 쪽은 인구 밀도가 매우 높은 도시 몇 군데(뉴욕, 시카고, 시애틀, LA 등)는 평균 4MB/s 이상의 속도가 나오고 전체 평균 속도는 1.9MB/s 가량이라는 기사가 내 경험상으로는 제일 신빙성 있어 보였다.

최근 미국은 그 넓은 땅에 초고속 인터넷 망을 일일이 깔기보다는 대도시를 중심으로 3G등을 통해 곧바로 무선으로 가는 분위기다. 아마도 당분간은 한국에 비해 여전히 비참하리만치 느린 인터넷을 보게 될 것 같다. 해외 진출을 하고 싶은데 해외의 인터넷 인프라가 발목을 잡는 서비스가 있다면 차라리 유럽이나 일본으로 진출하는 것이 나을 수도 있다. 아래는 참고를 위해 조사해본 각국의 인터넷 속도이다.

· 일본     60~90 mbps
· 스웨덴  18~21 mbps
· 프랑스  17~40 mbps
· 독일        5~9 mbps
· 영국      2~10 mbps
· 미국        1~9 mbps

미국진출을 노리는 한국의 기업들은 당연히 현지조사를 나올 것이다. 그렇지만 미국이라는 나라는 한국에 비해 땅덩이가 크고 인구가 많으며 편차가 큰 다양성이 존재하기에 어떤 평균치로 통합해서 생각할 수 있는 환경을 가진 나라가 아니라는 사실을 알았으면 한다. 미국 소비 행태/환경 혹은 인터넷 사용 행태/환경을 대표하는 숫자는 웬만한 도심지역 사람은 평생 가보지도 않는 비도심 지역에서 나온다. 한국의 시장조사자들이 접근하기 쉬운, 온갖 이민자들이 모여 사는, 각종 최신 기술이 쉽게 보급되는 대도심 지역에서 나오는 것이 아니다.

  1. BlogIcon bonafidegeek (2008.03.13 18:23 신고)
    흠 저두 지금 미국에 있는데요.(전 서부에요 frisco)
    가끔 한국분들중에 한국이 인터넷이 빠르다고 세계최고의 IT강국이니 뭐니 하는 소리를 듣는데요. 그럴때마다 좀 어이가 없어서요. 결국 속도빨라서 하는거라고는 붋법다운로드까 99%이지않나요..(저두 그랬었구요) 암튼 하드웨어적 발전도 중요하지만 좀 더 콘텐츠적으로 발전한뒤에 아이티강국이란 소리가 나왔으면 합니다. 제발 웹하등딴것좀 법으로 없애길...님글읽다가 생각나서 한소리..^^
    • BlogIcon Y군! (2008.03.14 00:43 신고)
      안녕하세요. 서부의 Frisco에 사시는 분이군요. 저는 텍사스 Frisco (달라스 옆) 밖에 모른답니다. ^^
      다소 주제와 약간 다른 덧글을 달아주셨지만 말씀하시는 바에는 200% 동감합니다. 한국에선 속도를 측정하는 기준이 700mb 영화 한편 얼마만에 다운로드 받느냐이니 말 다했지요. ㅎㅎ
      그렇지만 분명히 콘텐츠적으로도 세계적인 서비스들이 많이 숨어 있다고 봅니다. 벤처가 자라기 어려운 풍토라서 없는 것처럼 보일 뿐이라고 생각합니다.
  2. BlogIcon 이승환 (2008.03.15 01:50 신고)
    중국은 정부 차원에서 돈을 좀 들였는지 대도시가 아님에도 의외로 속도가 좀 빠른 편입니다. 그래서 어지간한 플래시 떡칠도 그럭저럭 버텨내는데 가끔 온갖 activeX 설치하라는 것에는 당할 길이 없더군요 -_- 속도를 떠나서 게임방 올 때마다 그 짓을 해야 하나... 하는 생각이 들어서 말입니다.
    • BlogIcon Y군! (2008.03.15 11:45 신고)
      안녕하세요, 이승환님.
      그것 참 보통 일이 아니겠네요. 저도 activeX 설치하는게 싫어서 (오래 기다리니까..) 가끔 온라인뱅킹 할 때 빼고는 아예 그런 서비스 근처에를 안갑니다.
      그런데 중국은 인터넷이 빠르군요. 워낙에 땅덩이가 크고 편차가 심패서 그런지는 몰라도 제가 찾은 자료들에서는 무지하게 느린걸로만 나와있어서 아예 제껴두고 있었거든요.

      그나저다 제 블로그에서 봽니까 괜히 더 반갑네요.
  3. 모모 (2008.03.15 23:44 신고)
    일본도 아주 일부를 빼면 느려요.
    일본에 다녀오신분이나 일본인블로거 이야기 들어보면 한국서 인터넷하다 일본가서 인터넷하려니 갑갑하다고 합니다. ㅡ.ㅡ
    • BlogIcon Y군! (2008.03.17 11:01 신고)
      오 그렇군요. 역시 현지에서 직접 느끼는 것과 OECD 통계는 많이 다르군요. 그러고 보면 한국도 서울을 비롯한 도심권만 빠르지 외곽으로 나가면 인터넷이 꽤 느린 것도 같네요.
  4. BlogIcon bonafidegeek (2008.03.25 03:22 신고)
    아 텍사스에 진짜 프리스코가 있었군요!!ㅋㅋ
    여기서는 샌프란시스코를 프리스코라부른답니다 ㅎㅎㅎ
    • BlogIcon Y군! (2008.03.25 10:47 신고)
      아 그랬군요. 저는 샌프란시스코 쪽에는 아는 사람이 거의 없어서 그런지 전혀 몰랐네요.
  5. KN (2008.11.26 21:36 신고)
    아 이거 캄보디아 인터넷 죽을 맛입니다.
    20kb/s 면 최고속도입니다
    모뎀이 그리울 때가 있습니다.
    지이이~~~익
    • BlogIcon Y군! (2008.12.10 14:38 신고)
      계신 곳에서는 인터넷 보다는 다른 활동을 하는게 생산성 유지 및 정신건강에 이롭겠군요.^^;
  6. 이름 (2018.07.20 08:23)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비밀글